조만간 국내 시행되는 항암치료 기술 수준 ‥

Advertisements

16774866347285.jpeg

 

중입자 치료기

 

장비값1500억 설비1500억 총3000억이 투입 됨

 

치료센터 장비중 단일기계로는 가장 고가 이다보니 전세계적으로도 16개 센터만 보유할정도로 꿈의 치료기라고 함

 

 

올 3월부터 연세 세브란스에서 전립선암을 시작으로

 

하반기엔 간 위 대장 췌장등 모든암으로 확대될 예정

 

 

장점

 

중입자치료는 빛의 속도 70% 정도의 방사선 에너지를 일으켜

 

정상세포는 그대로 놔둔 채 암세포 dna만 특정해 찜질해 없애버림

 

 

기존 표적 항암제나 방사선은 정상세포및 장기들까지 침범해

 

2차 3차 문제로 지적됏으나 중입자치료는 그런 걱정을 할 필요가 없다는 게 장점

 

 

전세계 중입자치료 보고서에따르면

 

전립선암100퍼 간암90퍼 폐암80퍼의 완치율을 보이고 있으며

 

재발된 암이라도 45퍼수준까지 완치가능

 

 

수술 불가한 3기이상 폐암 환자에게 중입자치료를 시행한결과

 

5년 생존율이 기존 10%대에서 53%까지 향상됐다는 데이터 결과가나옴

 

 

기존 방사선치료에비해 횟수는 1/3수준이고

 

치료시간도 2~5분내외로 짧고 구토 탈모 피로등의 부작용도 없어 삶의질 저하도 크게 문제 안됨

 

 

단점

 

일단 비용이 어마무시함

 

회당 독일은 2억대 일본은 1억대인데

 

우리나란 5천정도로 예상되며 추후 보험급여가 적용된다면 산정특례로 5퍼만 부담하면되는데

 

이게 최소 5년이상 걸릴걸로 예상되며

 

무엇보다 전국의 암환자들에겐 동아줄이라 예약하려면 1년이상 대기타야 됨

 

2025년 서울대병원도 완공하고 치료시작 예정이라하니 그때면 대기가 좀 줄어들 듯

 

암튼 돈많고 오래살길 희망하는 사람들에겐 굉장한 희소식임